• UPDATE : 2017.11.17 금 18:03
상단여백
HOME 인테리어 아이템
레드밴스, 스포트라이트 등기구 ‘LED 스폿’ 출시
레드밴스가 출시한 ‘LED 스폿(LED Spot)’

레드밴스가 합리적인 가격과 인테리어 효과를 갖춘 스폿 조명 ‘LED 스폿(LED Spot)’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신제품은 특정한 좁은 범위에만 빛을 비추는 스포트라이트 등기구다. 5000원대의 합리적인 가격과 간편한 설치방법이 가장 큰 특징이다.

LED 스폿은 안정기가 내장돼 있어 별도의 안정기 없이 천장 매립 부분에 조명을 끼우기만 하면 된다. 또한, 충격과 열에 강한 폴리카보네이트 하우징을 적용해 가볍고 견고하다.

일반가정뿐만 아니라 상업공간, 사무실 등 다양한 실내 공간에 적용 가능하다. 3W와 5W 두 가지 타입으로 출시됐으며, 3000K 한 가지 광색을 제공한다. 크기는 지름 9.5㎝, 높이 5.4㎝이다. 따뜻한 광색으로 안락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은 장소 곳곳에 악센트 조명, 부분 조명으로 활용할 수 있다.

수명 또한 2만 시간으로 길기 때문에 하루 4시간 점등 시 약 14년을, 하루 8시간 사용 시 약 7년을 쓸 수 있다. 할로겐램프 보다 최대 75%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다.

LED 스폿은 CB(국제전기기기인증)를 취득했으며, RoHS(유해물질 제한지침) 기준과 IEC62471(광생물학적 안정성 테스트) 국제규격 인증을 준수한 LED를 사용해 인체에 무해하며 친환경적이다. 신제품은 전국의 레드밴스 대리점과 온라인몰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레드밴스 관계자는 “충분한 밝기의 전반 조명에 스폿 조명을 추가로 설치하면 더욱 포근해 보이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며 “최근에는 인테리어 목적으로 과감히 전반 조명을 없애고 은은한 분위기를 내는 스폿 조명을 전반 조명으로 활용하는 사람들도 늘고 있다”고 말했다.

정민지 기자  jmj@cnews.co.kr

<저작권자 © 인테리어 라이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