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17 금 18:03
상단여백
HOME 인테리어 팁(TIP)
트렌드 따라 네가지 테마로 연출하는 바닥, 벽, 중문한솔홈데코가 제안하는 가을 인테리어
한솔홈데코가 인테리어 트렌드에 맞는 네 가지 테마를 제안한다. △로맨틱 △내추럴 △인더스트리얼 △럭셔리 클래식 테마에 알맞은 바닥, 벽장재, 도어, 중문, 시스템 도어를 추천하고 있어 테마만 고르면 원하는 집이 완성된다.

△여성스러운 ‘로맨틱’

로맨틱 테마는 여성스러운 색을 사용해 섬세하고 서정적인 공간으로 꾸몄다. 깨끗한 화이트, 밝은 크림, 파스텔 톤 핑크를 주요 색상으로 사용했다.

바닥은 한솔홈데코의 SB마루 소프트 화이트, 문은 HAA-01(인디핑크), 3연동 슬라이딩 도어에는 그래픽 단조유리를 적용했다. 목재 노출형 행거도어는 진회색을 채택해 부드러운 공간에 포인트가 된다.

특히 이 테마의 핵심은 스토리월이다. 화이트빈티지, 폰티아 패턴을 적용했다.

한솔홈데코의 스토리월은 고밀도 섬유판(HDF) 위에 특수 코팅 처리하고 대리석, 스톤, 원목 느낌의 모양지를 입힌 벽장재다. 패널을 끼워서 결합하고, E0 등급 보드를 사용해 유해 물질에 대한 걱정을 덜었다.

대리석 패턴의 하이그로시 제품은 친환경 PET 소재를 사용했으며, 스톤 패턴은 유무광 표면 가공을 해 질감을 더욱 입체적으로 표현했다. 천연소재와 같은 질감과 색상을 표현하면서도 가격은 절반 수준이다.

△편안한 ‘내추럴’

내추럴 테마는 안락하고 편안한 공간을 추구한다. 우드톤으로 이루어진 단조로운 공간에 헤링본 바닥이 역동적이고 세련된 느낌을 불어넣는다. 알루미늄 슬림 슬라이딩 도어가 포인트 역할을 한다. 베이지톤의 스토리월과 나뭇결이 살아있는 선반과 가구는 실용적이고 편안한 공간을 완성한다.

바닥은 SB엣지 리얼애쉬(헤링본), 문은 HAA-04(마블 아클릴2)를 시공했다. 아트월 퍼니처로는 북 케이스와 오픈형 북선반을 설치해 북카페 같은 거실로 완성했다.

이 테마에서 눈길을 끄는 것은 알루미늄 폴딩도어다. 폴딩도어는 베란다와 거실 사이에 설치하는 접이식 문이다. 공간분할 용도로 사용하며 내후성, 안전성이 우수하다. 베란다를 확장하지 않은 상태에서 겨울철에는 문을 닫고 사용할 수 있어 단열 효과가 뛰어나다. 쉽게 열 수 있어 환기하기 편하고 조망도 해치지 않는다.

△트렌디한 ‘인더스트리얼’

인더스트리얼 테마는 불필요한 장식을 배제하고 무채색을 사용해 차분하고 세련된 공간을 표현한다.

질감이 살아있는 마루 패턴과 그레이 톤의 콘크리트 패턴을 복합 시공해 단조로운 공간에 포인트가 된다. 거실 벽면에도 짙은 회색의 아트월을 설치, 감각적인 공간을 완성한다.

바닥은 SB마루 콘크리트와 체스트넛을 혼합 시공했으며, 벽은 스토리월 어반 콘크리트와 샌드스톤 그레이를 동시에 적용했다. 포인트 라인 월과 북 케이스로 완성한 아트월 퍼니처는 중후하고 도시적인 느낌을 낸다.

이 테마의 핵심은 포켓 행거도어다. 포켓 행거도어는 여닫이 문을 설치할 수 없는 좁은 공간에 시공하는 시스템 도어다. 문을 밀면 벽체 속으로 들어가 공간 활용성이 뛰어나다. 댐퍼 시스템을 장착해 문을 끝까지 밀어도 튕기지 않는다.

△웅장하고 고급스러운 ‘럭셔리 클래식’

럭셔리 클래식 테마는 웅장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이 강하다. 진한 나무색과 우아하고 세련된 흰색을 주로 사용했다.

바닥은 SB엣지 다크오크(헤링본)과 카라라(대리석 패턴)를 혼합 시공해 고풍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바닥과 함께 지방시월넛 색상의 스토리월이 공간에 중후함을 더한다. 벽에는 매립형 북 선반을 시공해 수납 효율까지 높였다.

특히 한솔홈데코의 SB마루는 우드패턴을 기본으로 대리석 패턴 등을 섞어서 시공할 수 있어 다채로운 분위기를 내는 데 효과적이다. 대리석 패턴은 기존 우드 패턴보다 넓어 대리석 타일 느낌을 내면서도 차갑고 딱딱한 폴리싱 타일과 대리석 타일의 단점은 보완한 제품이다.

습기에 강하면서도 열전도율이 우수해 대한아토피협회와 한국건설생활환경 시험연구원(KCL)으로부터 아토피 안심마크와 항곰팡이 인증을 받았다. 미끄럼 방지처리를 해 유아, 노인은 물론 반려동물이 있는 집에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문수아 기자  moon@cnews.co.kr

<저작권자 © 인테리어 라이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수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