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9 금 10:57
상단여백
HOME 리빙
“구글, 실내 공기질 측정해줘”Awair(어웨어), 구글 홈을 통한 실내 공기질 확인 기능 지원

 

실내 공기질 측정기인 어웨어를 구글 음성 인식 스피커인 구글 홈, 구글 홈 미니와 연동해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어웨어는 구글과 협력해 자사 제품이 측정한 공기질 정보를 구글 홈, 구글 홈 미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11일 밝혔다. 구글 홈, 구글 홈 미니는 인공지능(AI) 기반의 음성 비서 기술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기반으로 하는 음성 인식 스피커로, 사용자가 집 안에서 구글 검색을 통해 답을 얻고, 음악 감상을 하고, 일상 업무를 관리할 수 있도록 해준다.

구글 홈과 구글 홈 미니는 각각 2016년 10월, 2017년 10월에 출시되었으며, 구글 홈 미니가 출시된 지난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는 초당 1대 이상의 구글 홈 기기가 판매되는 등 전 세계에서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기존에는 영어,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일본어, 스페인어로 사용이 가능하였으며 오는 18일(화) 국내 출시 이후에는 한국어로도 사용 가능하다.

이번 구글 홈 연동을 통해 사용자는 어웨어 앱을 확인하지 않고 음성 명령만으로 실내에 설치된 어웨어가 측정한 △초미세먼지(PM2.5) △화학물질 △온도 △습도 △이산화탄소 5가지 실내 공기 정보 및 환기 타이밍, 수면 환경 등을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사용 방법은 간단하다. 구글 홈에 어웨어의 실내 공기 측정기 ‘어웨어 세컨드 에디션’ 혹은 ‘어웨어 민트’를 연결한 후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으면 된다. 이를테면 사용자가 구글 홈을 통해 어웨어에게 환기해도 되는지 물어봐 달라고 명령하면 구글 홈이 집 안의 미세먼지 현황을 알려준다.

실외 초미세먼지가 심할 때 유용한 기능으로 호평을 받았던 환기타이밍 알림도 구글 홈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가 구글 홈을 통해 어웨어에게 환기해도 되는지 물어봐 달라고 명령하면 어웨어가 실내와 바깥의 공기질을 비교하여 적합한 환기 타이밍을 알려주는 식이다. 이외에도 전반적인 공기 점수 및 세부 수치도 확인 가능하다.

Awair(어웨어) 노범준 대표는“사용자들이 응답형으로 간편하게 실내 공기질, 환기 타이밍을 확인함으로써 더 안전하고 깨끗한 실내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민지 기자  jmj@cnews.co.kr

<저작권자 © 인테리어 라이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