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1 금 10:10
상단여백
HOME 리빙
휴롬, 선선해진 가을 맞아 ‘티마스터’ 신제품 출시

휴롬이 가을을 맞아 티마스터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휴롬 티마스터는 가정에서도 쉽고 간편하게 건강한 차를 즐길 수 있는 전기 티포트다. 재료에 따라 버튼만 누르면 최적의 시간과 온도로 차를 우려낸다. 휴롬은 국내 홈 티(home tea) 문화가 확산함에 따라 지난 2016년 말 첫 제품 출시 이후 매년 더욱 개선된 티마스터를 새롭게 선보이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티마스터는 잎차ㆍ꽃차, 과일차, 한방차ㆍ약탕, 쾌속가열, 보온 등 5가지 티 프로그램이 세팅돼 있어 원터치로 재료의 맛과 향, 영양, 농도가 최적화된 차를 편리하게 만들 수 있다.

특히 이번 제품은 보온 모드의 조그다이얼로 원하는 온도를 다양하게 설정할 수 있어 40℃ 분유부터 50℃ 블렌딩티ㆍ허브차, 60℃ 녹차ㆍ꽃차ㆍ과일차, 70℃ 한방차ㆍ커피ㆍ핫초코 등 차와 음료에 따라 최적 온도를 유지해 즐길 수 있다.

기존 제품보다 티바스켓의 투입구와 용량이 늘어나 다양한 차 재료를 한 번에 우리거나 씻기에 편리해졌다. 또한, 0.3mm 초미세망은 차를 만들다 생기는 잔여물을 깔끔히 걸러준다.

편리성을 위해 부가기능도 개량 됐다. 뚜껑 거름망은 티바스켓에서 한 번 거른 차 잔여물을 한 번 더 걸러주고, 티바스켓 없이 차를 우릴 때에도 유용하다. 하단부에는 세 방향으로 고정할 수 있는 전원 고정부가 있어 어느 방향으로도 전원 연결이 가능해 주방의 공간 효율성을 높였다.

이와 더불어 사용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2단계로 열리는 이중 뚜껑과 강한 밀착력을 자랑하는 더블 락 패킹으로 물이 끓어 넘치거나 증기가 틈새로 분출되는 것을 막았다. 손잡이에는 삼중 단열 보호 시스템을 적용해 화상, 데임을 방지하며, 물 없이 45초간 작동되면 자동으로 전기가 차단되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소재는 독일 쇼트사의 내열유리와 영국 스트릭스사의 온도 조절기, 한국 포스코 스테인레스스틸 304를 사용했다. 티마스터 외관은 은은한 파스텔 핑크 색상에 도자기의 곡선 모양을 본뜬 디자인으로 부드럽고 우아한 느낌을 자아낸다.

김재원 휴롬 대표는 “홈 티 문화 확산에 따라 올 들어 티마스터를 찾는 고객들이 큰 폭으로 늘어나면서 디자인과 기능을 보다 업그레이드한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선선한 가을철 따뜻한 차로 몸과 마음의 건강과 여유를 챙기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박우병기자  mjver@

<저작권자 © 인테리어 라이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