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7.23 월 10:53
상단여백
HOME 리빙
휴롬 티마스터 판매 호조1분기에만 1만대 이상 판매

휴롬은 휴롬 티마스터가 1분기에 1만대 이상 팔렸다고 16일 밝혔다.

휴롬은 티마스터 판매 호조에 힘입어 하반기 생산 물량을 보다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지난해보다 3배 이상 신장한 3만대 이상 판매를 목표로 건강한 홈 티 문화를 더욱 확산시킨다는 방침이다.

휴롬 티마스터는 가정에서도 간편하게 다양한 종류의 차를 마실 수 있는 전기 티 포트다. 재료에 따라 버튼만 누르면 최적의 시간과 온도로 차를 우려낸다. 잎차ㆍ꽃차, 과일차, 한방차ㆍ약탕 세 가지 티 프로그램이 세팅돼 있어 원터치로 재료의 맛과 향, 영양, 농도가 최적화된 차를 편리하게 만들 수 있다.

휴롬 관계자는“아직까지 전기 티포트에 대한 인지도가 높지 않지만 티를 상시로 즐길 수 있는 제품에 대한 니즈가 많은데, 매장을 방문했다가 티마스터를 실제로 보고 품질을 확인한 뒤 구매하는 경우가 많다”며 “특히 건강에 관심이 많고 가정에서 차를 즐기는 중 장년층 이상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가을, 겨울 등 따뜻한 차를 즐기는 계절뿐만 아니라 최근 미세먼지, 황사 등이 기승을 부리며 체내 유해 물질 배출을 위한 건강관리 제품으로 주목받으며 봄철에도 판매 호조를 이어가고 있다는 설명이다.

정민지 기자  jmj@cnews.co.kr

<저작권자 © 인테리어 라이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